menu

KT  스마트 블로그 KT  스마트 블로그

검색페이지
  • 카카오톡 공유

KT, NSN/에릭슨과 LTE 업로드 속도 대폭 개선



▶ 업링크 콤프 기술로 기지국 경계지역 LTE 업로드 속도 50% 이상 개선

▶ 글로벌 통신장비업체들과 기술 협력으로 조기 상용서비스 시작

▶ 올해 안으로 전국망에 걸쳐 업링크 콤프 기술 적용 예정


KT(회장 황창규, www.kt.com)는 LTE 데이터 업로드 속도를 큰 폭으로 향상시키는 Uplink CoMP(Cooperative Multi-Point), 일명 ‘업링크 콤프’ 기술을 NSN(노키아솔루션&네트웍스), 에릭슨과 함께 개발하여 상용서비스를 시작했다고 26일 밝혔다.


고객들은 SNS를 통해 사진이나 영상을 곧바로 올리거나, 클라우드 서버에 특정 데이터를 안전하게 장기간 보관하는 등 LTE를 통한 데이터 전송이 늘어나고 있다. 이에 따라 사용자들의 데이터 업로드 속도에 대한 요구 역시 급격히 높아지고 있다.


KT는 이러한 추세에 대응하기 위해 세계 굴지의 통신 장비 업체인 NSN, 에릭슨과 손잡고 고객이 더욱 빠르고 안정적인 LTE 서비스를 즐길 수 있도록 데이터 업로드 전송 속도를 획기적으로 개선하고 사용자 편의 제고에 나선 것이다.


LTE-A의 주요기술 중 하나인 업링크 콤프 기술은 단말이 가장 좋은 전송환경을 선택할 수 있도록 여러 기지국들이 서로 협력하면서 최적의 전파 환경을 제공하고, 이를 통해 기지국간 간섭을 줄이고 데이터 전송속도를 향상시키는 기술이다.


KT는 지난 1월부터 NSN, 에릭슨 등과 공동으로 업링크 콤프에 대한 기술협력을 진행해 왔다. 실제 대전/대구 지역 NSN/에릭슨 LTE망에서 업링크 콤프 현장 시험을 통해 기지국 경계지역에서의 단말 업로드 전송속도가 최대 52% 개선되었다.


KT는 글로벌 장비사들과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그간 연구 시험용이나 상용망 시연 수준에 그쳤던 업링크 콤프 기술을 발 빠르게 적용해 상용화 서비스를 시작한 것이다.


서창석 KT 네트워크기술본부장은 “시장과 고객이 원하는 서비스를 보다 빠르게 제공하기 위해 지난 해 TM-9 기반의 양방향 콤프 기술을 개발에 이어 업링크 콤프 기술을 상용화 했다”며, “올해 안으로 전국에 걸쳐 모든 LTE 망에 업링크 콤프 기술이 적용 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KT 멤버십
  • 디바이스
  • 카드뉴스
상단으로 이전 페이지로
KT SNS 채널 보기
페이스북 트위터 유투브 인스타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네이버TV 카카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