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KT  스마트 블로그 KT  스마트 블로그

검색페이지
  • 카카오톡 공유


KT, 5G로 도서지역 기가 인터넷 시연 성공




▶ KT, 전남 무안군 ‘아일랜드 빌리지’에서 5G WTTx 기술로 기가 인터넷 시연 성공 

▶ 섬 밖의 기지국-섬 내의 단말 간 5G 연결, 해상 환경에서의 5G 품질 검증 완료 

▶ 평창 알펜시아와 의야지 마을에 이어 5G 활용한 취약지역 서비스 개선 노력 지속 예정

 



KT(회장 황창규, www.kt.com)는

전남 무안군에 위치한 타운하우스 ‘아일랜드 빌리지’에서 

‘5G WTTx(Wireless To The X)’ 솔루션을 활용하여 

기가 인터넷 서비스를 제공하는 시연에 

성공했다고 26일 밝혔습니다. 


WTTx는 광케이블로 정보가 전달되는 구간을 

무선으로 대체하는 솔루션으로, 이 기술을 활용하면 

유선 인프라 구축이 어려운 환경에서도 

기가인터넷 인프라 수준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데요. 


KT는 지난해 이미 국내 최초로 

평창 알펜시아 경기장 스키점프대 정상과 

평창 의야지 마을에서 

5G WTTx 솔루션을 적용한 바 있습니다. 


금번 시연은 무안군 삼양읍에 구축한 5G 기지국과 

약 1km 떨어진 거리의 ‘아일랜드 빌리지’ 내 펜션에 위치한 

5G 단말을 5G WTTx 솔루션을 활용해 무선으로 연결하고, 

이렇게 만들어진 5G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기가인터넷 커버리지를 구현해 IPTV, 와이파이(WiFi), 

인터넷전화(VoIP) 서비스를 제공하는 데 성공했습니다. 


또한 이번 시연에서 KT는 5G 시연 최초로 

섬 밖에 위치한 기지국과 섬 내에 위치한 단말을 연결하는 

해상 환경의 5G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과정에서, 

해무 등의 해상 환경 기상 조건에서 

5G 품질기술적 확인을 완료했습니다. 


KT는 지난해부터 유선 인프라 구축이 어려운 

도서지역취약지역을 대상으로 5G WTTx 솔루션을 활용하여 

기가 인터넷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노력을 지속하고 있으며, 

향후에도 누구나 차별 없는 서비스를 누릴 수 있도록 

전국 도서산간 지역5G WTTx 솔루션을 

확대 적용할 예정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또한, 해상 환경을 비롯한 다양한 환경에서 

5G 필드 테스트를 지속하여 기술적 우위를 확보하고, 

5G 상용화 준비를 위해 도서 및 음영지역까지 

5G 품질 테스트를 지속할 계획인데요. 


KT 네트워크 전략본부장 서창석 전무는 

"KT는 기존 서비스 취약지역5G 기술을 활용하여 

광대역 통신 인프라를 제공하기 위한 노력을 지속하고 있다”며, 

“향후 5G 상용화 환경에서도 고객에게 실질적 편익을 제공할 수 있는 

다양한 솔루션을 지속 연구 개발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스마트블로그 이용  Tip!  해당 콘텐츠는 발행일 기준으로 작성되었으며, 발행일 이후 내용이 변경될 수 있으니 발행일이 많이 지난 콘텐츠의 경우 검색을 통해  최신 글로 확인해주세요. 또한, 상품 및 서비스에 대한 문의는 24시간 상담이 가능한 KT CS 트위터(@kt_cs)로 멘션 남겨주시거나 114 고객센터 및 문자고객센터 또는 kt.com 고객센터 페이지로 문의해 주시면 신속히 도와드리겠습니다. [▶ kt.com 고객센터 바로가기]


  • KT 멤버십
  • 디바이스
  • 추천 VOD
  • KT 5G
상단으로 이전 페이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