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KT  스마트 블로그

검색페이지
  • 카카오톡 공유


“올레 매장에서 중고폰 바로 사고 판다”




▶ KT, 국내 최초 매장에서 중고폰 구입, 판매 가능한 ‘올레 그린폰’ 서비스 시작
▶ 250곳 올레매장과 올레닷컴에서 직접 확인하고 구입 가능해 안심
▶ 스마트폰 15종 등 매입모델 다양화하고 최대 21만원까지 보상가격 확대


KT가 국내 최초로 중고폰을 가까운 매장에서 사고 팔 수 있는 제도를 도입한다.

KT(회장 이석채, www.kt.com)는 올레매장에서 중고폰을 직접 보며 구입하고, 바로 감정 받아 팔 수도 있는 ‘올레 그린폰’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22일 밝혔다.

지금까지 중고폰은 주로 온라인 상에서 개인 간의 거래로 유통되거나 직접 휴대폰의 상태를 확인할 수 없어 유통이 활발하지 않았으며, 이러한 번거로움 때문에 충분히 재사용이 가능한 휴대폰도 가정에 방치되는 경우가 많았다.

‘올레 그린폰’은 국내 최초로 전국 250곳의 우수 올레매장에서 아이폰4와 피쳐폰 16종 등을 고객이 직접 보고 구입할 수 있으며, 고객의 휴대폰도 매장에서 즉시 감정을 통해 단말상태에 따라 최소 1만원부터 21만원까지 보상받을 수 있다. 또한, 온라인사이트인 올레닷컴(www.olleh.com)에서도 안심하고 손쉽게 중고폰을 판매 및 구입할 수 있다.

고객이 ‘올레 그린폰’ 구매 시 ‘올레그린폰무브’ 서비스에 가입하면, 매월 납부 요금의 20%를 적립하여 기변 시 해당 금액만큼 단말기 가격을 할인 받을 수 있어, 향후 최신 LTE단말을 더욱 저렴한 가격에 마련할 수도 있다.

지난해 11월부터 아이폰 중고폰을 매입해 온 KT는 ‘올레 그린폰’ 서비스를 통해 아이폰을 포함한 주요 스마트폰 15종, 피쳐폰 등으로 매입모델을 확대했다.

타사의 중고폰 매입 판정기간이 1~2주 소요되고, 감정 후 최종 가격이 예상보다 적게 나오는 등 고객불만이 있었던 것에 비해 ‘올레 그린폰’ 서비스는 매장에서 즉시 감정을 통해 우량, 불량 판정을 받을 수 있어 편리하다.

KT는 앞으로 전국 모든 매장에서 ‘올레 그린폰’을 구입할 수 있도록 확대할 예정이며, 중고폰 개통고객 전용 요금제도 출시하는 등 국내 중고폰 시장 활성화를 위해 앞장설 계획이다.

KT 개인고객부문장 표현명 사장은 “올레 그린폰을 통해 쓰던 폰도 가치를 인정받아 판매할 수 있고, 고가의 스마트폰을 알뜰하게 구입할 수도 있어 현명한 고객들의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환경과 사회, 고객 모두에게 도움이 되는 재사용, 친환경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올레 그린폰’의 서비스와 모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올레닷컴(www.olleh.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1) ‘올레그린폰’ 구입가능 기종(3월 현재)
    - 아이폰4(리매뉴팩처) 외 피처폰 16종을 판매함

   


2) 아이폰 리매뉴팩처폰 (Remanufactured Product)
    - 외관손상 등으로 반품된 제품을 새 제품과 동일한 검수과정을 거쳐 재생산한 단말입니다. 주요 부품을 교체하여 생산되기 때문에 신제품과 성능 및 외관상 차이점이 없습니다.

3) ‘올레 그린폰’ 판매가능 기종(3월 현재)
    - 아이폰 3GS/4 기종 외 스마트폰 15종을 매입함

   



'올레 그린폰' 안내 블로그 보러 가기

http://mobileblog.olleh.com/1343 [중고폰 바로 사고파는 ‘올레 그린폰’ 서비스 안내]





  • KT 멤버십
  • 디바이스
  • 추천 VOD
  • 5G Today
상단으로 이전 페이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