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KT  스마트 블로그

검색페이지
  • 카카오톡 공유

KT, 단말자급제 가입자도 동일한 요금할인 정책

 

 

 

 

▶ KT, 단말자급제 가입자도 동일한 요금할인 혜택 적용하는 ‘심플할인’ 출시
▶ 3G 정액요금제(i형) 약 33%, LTE 정액요금제 약 25% 요금할인 제공
▶ 심플충전, 심플적립과 더불여 단말자급제도 활성화에 기여

 

 

 

KT가 단말기 유통경로에 상관없이 동일한 요금할인을 받을 수 있는 단말자급제 요금할인 정책을 펴기로 했다.


KT는 31일부터 휴대전화 자급제 가입자도 기존 KT 대리점에서 가입한 가입자와 동일하게 요금할인을 받을 수 있는 ‘심플 할인’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현재 KT 대리점을 통해 2년 약정에 가입한 고객의 경우 3G 정액제 요금할인은 약 33%, LTE 정액제 요금할인은 약 25%를 매월 할인 받는다. 1년 약정으로 가입하면 3G, LTE 모두 약 18%의 요금 할인 혜택을 받는다. 예를 들어 고객이 2년 약정 가입할 경우 매월 3G 54천원 요금은 18,000원을, LTE 52천원 요금은 14,000원을 할인 받게 된다.


앞으로 고객이 KT 대리점이 아닌 다른 경로로 휴대폰을 구입한 경우에도 2년 약정만 하면 이 같은 요금할인을 적용 받게 된다.
따라서 대리점에서 새 휴대폰을 구매하지 않고 해외에서 반입하거나 제조사 매장에서 구입해 휴대폰을 이용하려는 고객은 ‘심플 할인’ 서비스를 가입하면 KT 매장에서 새 휴대폰을 구매할 때와 동일한 요금 할인을 받을 수 있다. 다만 약정을 통해 요금할인을 받은 고객이 기간 만료 전 해지할 경우 위약금이 부과된다.

 

약정 가입을 원하지 않는 고객은 KT가 5월 1일 출시한 ‘심플 적립’이나 ‘심플 충전’ 서비스를 선택해 이용하면 효과적이고, 일반적으로 1년 이상 이용하는 경우에는 ‘심플 할인’이, 특정 기간 동안 원하는 만큼만 이용하고 싶은 경우는 ‘심플 적립’이나 ‘심플 충전’이 유리하다.

 

6월부터는 LTE 폰을 신규가입이나 기기변경을 통해 구입하는 고객에게 3만원 상당이 충전된 심플 충전 유심을 증정하는 이벤트도 시행할 예정이다. 증정 받은 유심을 기존 사용하던 휴대폰에 꽂아 사용하면 총 200분 가량의 통화를 이용할 수 있다.

 

KT 개인고객부문 프로덕트&마케팅본부장 강국현 상무는 “블랙리스트 제도 활성화를 위해 기본료와 가입비가 없는 ‘심플충전’과 약정 기간이 없는 ‘심플적립’ 상품을 이미 출시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며 “앞으로 단말자급제 가입자도 기존 고객과 동일하게 요금할인도 받을 수 있게 돼 휴대폰 자급제가 빨리 정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USIM만으로 SIMple하게 휴대폰 쓴다! [올레 심플 / olleh SIMple ]

 

휴대폰과 관계없이 USIM만으로 개통하여 아래 서비스들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SIMple 할인

1년 또는 2년 약정하면 월 정액의 일부를 매월 할인 받는 서비스입니다.

SIMple 적립

기간 약정 없이 매월 납부 금액의 20%를 포인트처럼 적립하여 휴대폰 교체 시 사용할 수 있는 서비스입니다.  

 

SIMple 충전

교통카드처럼 원하는 만큼 충전하여 사용하는 요금제입니다. 가입비, 기본료, 약정이 없고 충전금액 별 olleh mobile끼리 음성통화도 제공합니다.

 

 

 

 

 

 

  • KT 멤버십
  • 디바이스
  • 추천 VOD
  • 5G Today
상단으로 이전 페이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