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KT  스마트 블로그

검색페이지
  • 카카오톡 공유

제주 올레길 걸을 때

‘제주 여행 지킴이’로 안심여행 하세요!




※ 사진설명 : KT는 제주특별자치도 및 제주지방경찰청과 함께 제주 올레길 20개 전 코스에 ‘제주 여행 지킴이’ 서비스를 오는 15일부터 제공한다고 6일 밝혔다. 사진은 모델들이 제주항 해안산책로에서 ‘제주 여행 지킴이’ 단말을 보여주고 있는 모습.



▶ 공항•항만 관광안내센터와 제주올레종합안내소 지킴이 단말기 300대 공급 

▶ 긴급상황 시, 단말기 SOS 버튼만 누르면 112를 통해 인근 경찰 출동 

▶ 제주도를 시작, 전국 주요 관광지를 대상으로 확대 공급예정 


KT(회장 이석채, www.kt.com)는 제주특별자치도(도지사 우근민, www.jeju.go.kr) 및 제주지방경찰청(청장 이중구, www.jjpolice.go.kr)과 함께 제주 올레길 20개 전 코스에 ‘제주 여행 지킴이’ 서비스를 오는 15일부터 제공한다고 6일 밝혔다. 

 

‘제주 여행 지킴이’ 서비스는 올레길 여행자에게 지급된 단말을 통해 여행자의 위치정보를 모니터링하여 위급상황 대처 및 구조에 도움을 주는 서비스이다. 제주도, 제주경찰청, 관광협회, 제주올레사와 KT가 함께 추진하는 협력사업으로 사전테스트를 거쳐 오는 15일부터 본격 운영될 방침이다. KT는 공항•항만 관광안내센터와 제주올레종합안내소 6코스에 비치될 지킴이 단말기 300대 및 관제 솔루션을 공급할 예정이다.

 

올레길을 방문한 여행자는 지정장소에 비치된 ‘지킴이 단말기’를 대여할 수 있다. 올레길 여행 중 긴급상황 발생시 단말기의 SOS 버튼을 누르면, 단말기 내부에 부착된 카메라를 통해 10초간 촬영된 동영상과 현지 위치정보가 경찰청 112종합상황실로 전달, 인근 경찰소에서 즉시 현장으로 출동하여 위급상황에서 여행자를 구조하게 된다. 그 외 에도 단말기에는 충격센서, 경보음 기능이 있어 다양한 응급상황에서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KT G&E운영총괄 김홍진 부사장은 “KT는 서울시와 행정안전부의 ‘어린이 안심 단말기’ 서비스를 성공적으로 추진한 사업 경험을 바탕으로 이번 ‘제주 여행 지킴이’를 개발했다”며, “향후 대한민국 전 지역의 관광지를 대상으로 관련 사업을 확대하여 국민의 안전 및 즐거운 여가생활을 위해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 5일 제주 올레길에서는 KT와 제주지방경찰청이 ‘제주 여행 지킴이’ 서비스 사전테스트를 진행하고 위급상황이 발생한 올레길 탐방객이 ‘제주 여행 지킴이’를 통해 구출되는 과정을 시연했다.

  • KT 멤버십
  • 디바이스
  • 추천 VOD
  • 5G Today
상단으로 이전 페이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