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KT  스마트 블로그

검색페이지
  • 카카오톡 공유

 ‘5천원으로 일주일간

일본, 중국 분당 500원에 통화한다’

 

 

▶ 일본과 중국에서 1분에 500원으로 통화 가능한 ‘올레로밍패스 500’ 출시
▶ 가입비 5천원으로 7일간, 기존 요금 대비 78% 저렴한 음성 통화 제공
▶ 출시 기념하여 가입비 50% 할인(2,500원) 이벤트 진행

 

KT(회장 이석채, www.kt.com)는 일본과 중국을 방문하는 고객이 가입비 5천원을 내면 분당 500원으로 자유롭게 음성 통화를 이용할 수 있는 ‘올레로밍패스 500’ 요금제를 출시한다고 3일 밝혔다.

 

KT는 지난 2011년 1월 일본의 NTT도코모, 중국의 차이나모바일 등 동북아 대표 2개 사업자와 ‘한중일 통신 전략적 협력을 위한 협정서’를 체결하고 로밍 협력 사업을 지속적으로 강화해왔다.

 

‘올레로밍패스 500’은 가입비 5,000원을 낸 후 일주일간 중국과 일본에서 분당 500원에 음성 통화를 제공하는 서비스로 출장이 잦은 비즈니스맨과 여행객들에게 유익한 상품이다. 기존 로밍 음성 통화 요금 대비 최고 78% 저렴하다. 지정한 7일이 경과하면 SMS를 통해 종료 문자가 전달되고, 이후 음성 통화는 일본과 중국의 로밍 기본 요금이 적용된다.

 

고객들은 ‘올레로밍패스 500’을 통해 로밍 요금 걱정 없이 한국 및 일본과 중국현지에서 음성 통화를 이용할 수 있어 한층 계획적으로 해외 음성 통화를 즐길 수 있다.

 

데이터 로밍시 512KB 기준으로 일본이 1.3원, 중국은 3.5원이 부과되며, 하루 1만원(VAT별도)으로 무제한 데이터 사용이 가능한 ‘올레데이터로밍무제한’서비스를 동시에 이용할 수 있다

 

KT는 이번 요금제 출시를 기념하여 12월 3일부터 내년 1월 11일까지 해당 상품에 가입하는 고객에게 가입비를 기존 5,000원에서 2,500원으로 50% 할인해준다.

 

KT Proudct 본부장 강국현 상무는 “KT의 LTE 주파수인 1.8GHz의 글로벌 경쟁력이 뛰어나 로밍 사업 확장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 며 “앞으로 고객이 사용하기 편리하고 알뜰한 로밍 상품을 지속적으로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올레로밍패스 500’ 에 대한 문의와 가입은 고객센터(핸드폰으로 114)와 공항 로밍센터에서 가능하다.

 

※ 보충자료 : 일본/중국 로밍 요금

※ 단, 올레로밍 500가입시 지정한 일주일까지만 서비스 제공

 

 

 

  • KT 멤버십
  • 디바이스
  • 추천 VOD
  • 5G Today
상단으로 이전 페이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