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KT  스마트 블로그

검색페이지
  • 카카오톡 공유
매월 말일이면 남은 데이터 요금 어떻게 소진시킬까 궁리하다 결국 좌절하셨던 분들!
반대로 지난 달엔 넘쳐났던 데이터가 이번 달엔 왜 이리 모자란지 발만 동동 구르셨던 분들!
요즘엔 아이폰으로 동영상도 많이들 보시고, 급할 땐 테더링 서비스도 사용하셔서
무선데이터 사용량이 들쑥날쑥하신 분들 많으시죠?
(저도 마찬가지랍니다- 남은 데이터 확인할 때마다 가슴이 두근 반 세근 반 하지요-)


쇼 블로그가 희소식을 가지고 왔습니다!
이번 달에 사용하지 못한 데이터, 다음 달에 자유롭게 사용하세요!

관련 기사 실어드릴게요!



KT, 미사용 무선데이터량 이월한다

 

월정액 스마트폰 이용자들이 매달 쓰다 남은 무선데이터 사용량을 다음 달로 넘겨서도 사용하는 길이 열렸다.

KT
는 내달 1일부터 쓰다 남은 무선데이터를 다음 달 정액 사용량에 합쳐 사용하는 서비스를 업계 최초로 실시한다고 23일 밝혔다. 단 이월된 사용량은 다음 한 달 안에 써야 한다.

KT
관계자는 "그간 스마트폰 이용자가 KT 공식 트위터와 관련 커뮤니티 등을 통해 지속적으로 도입을 요청했던 사안"이라며 "무선인터넷 시장 활성화와 고객만족 경영 차원에서 서비스 도입을 전격적으로 결정했다"라고 말했다.

이월 서비스는 i-슬림을 비롯해 라이트, 토크, 미디엄, 스페셜, 프리미엄 등 6종의 스마트폰 요금제에 적용되며 가입고객은 누구나 별도 신청이나 추가 부담 없이 남은 잔여 데이터를 익월에 사용할 수 있다.

KT
는 음성과 문자, 데이터 조절이 가능한 청소년 대상 i-틴 요금제는 이월 대상에서 제외했다.

KT
는 그간 데이터 단일요금제와 휴대전화를 무선모뎀처럼 활용하는 테더링 서비스, 무료 데이터 용량을 여러 휴대형 기기에서 공유해 사용하는 'OPMD 서비스' 등 스마트폰 특화 서비스를 선보인 바 있다.

KT
개인고객부문 마케팅전략담당인 강국현 상무는 "무선데이터 이용 고객이 더욱 편리하고 저렴하게 이월 서비스를 쓸 수 있다" "고객과 시장의 목소리에 더욱 적극적으로 귀를 기울이는 고객 지향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 KT 멤버십
  • 디바이스
  • 추천 VOD
  • 5G Today
상단으로 이전 페이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