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KT  스마트 블로그

검색페이지
  • 카카오톡 공유

KT, IBK기업은행과 그린릴레이(Green Relay)캠페인 시행



▶ KT, IBK기업은행과 제휴를 통해 전국 IBK기업은행 지점에 폐 휴대폰 수거함 비치 

▶ 폐 휴대폰으로 마련된 수익금은 사회공헌 단체인 “드림투게더”에 전액 기부

▶ 휴대폰 재활용을 기부문화와 연계하여 보다 뜻깊은 활동이 될 전망


KT(회장 이석채, www.kt.com)는 IBK기업은행과 함께 폐 휴대폰을 모아 지역아동센터아이들의 꿈을 이루어주는 ‘그린릴레이’ 캠페인을 시행한다고 5월 14일 밝혔다. 


KT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전국 IBK기업은행 영업점에 폐 휴대폰 수거함을 비치하여 보다 많은 고객들이 폐 휴대폰을 편리하게 기부할 수 있도록 하였다. 모아진 폐 휴대폰은 금속자원으로 재활용되며 이를 통해 마련된 수익금은 연말에 전액 사회공헌 단체인 ‘드림투게더’(http://idreamtogether.org)에 기탁할 예정이다. 


KT ‘그린릴레이’ 캠페인은 폐 휴대폰 1대가 단순히 자원 재활용을 위한 기부를 넘어 소외된 이웃들에게 도움을 주는 기부 문화로까지 확대되었다는 데에 의미가 있다. 뿐만 아니라, KT와 IBK기업은행이 함께 함에 따라 높은 시너지 효과가 나타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수거된 폐 휴대폰은 개인정보유출 방지를 위해 모두 초기화한 후 파쇄되며, 환경부의 인가를 받은 검증된 재활용 업체를 통해 불법적으로 이용되지 않고 재활용 될 수 있도록 관리하기로 했다. 


KT Sales 운영총괄 남규택 부사장은 이번 캠페인을 통해 “폐 휴대폰 수거 체계 구축 등 후속 발전 방향을 함께 지속적으로 추진하여 진정한 사랑 나눔 활동으로 선도해 나갈 것”이라며 “양사의 인프라와 강점을 활용해 국민적 관심과 적극적인 참여를 유도할 수 있는 캠페인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IBK기업은행 박주용 미래기획실장은 “환경보호와 자원재활용의 좋은 취지로 ‘그린 릴레이’ 캠페인에 참여하게 됐다”면서, “앞으로도 성숙한 기부문화 확산을 위해 다양한 나눔 프로그램들을 기획하고 실천하여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완수하는 역할에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밝혔다.


드림투게더는 기업들이 가진 자원과 재능을 소외된 지역 아동들에게 나누어주는 기업간 사회공헌 네트워크 활동으로 현재 KT를 비롯 총 24개의 기업이 참여하고 있다. 

  • KT 멤버십
  • 디바이스
  • 추천 VOD
  • 5G Today
상단으로 이전 페이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