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KT  스마트 블로그

검색페이지
  • 카카오톡 공유

KT, 국내 최초로 유럽지역 LTE 데이터로밍 서비스 제공

 

 

 

 

▶ KT, 스위스콤을 통해 유럽국가에서 LTE 데이터로밍 서비스 개시
▶ 아시아와 유럽을 잇는 최초의 LTE 데이터로밍 서비스로 향후 제휴국 확대
▶ 국내 최다(最多) LTE 데이터로밍 서비스 커버리지 확보로 고객만족도 제고

 

이제 스위스 제네바, 취리히, 베른 등에서도 LTE 데이터로밍 서비스가 상용화되어, 여름 휴가철을 맞아 스위스를 방문하는 여행객은 물론 비즈니스맨들도 편리하게 빠른 LTE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게 되었다.

 

KT(회장 이석채, www.kt.com)는 국내 최초로 유럽국가에서 LTE 데이터로밍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이번 시작한 유럽지역 LTE 데이터로밍 서비스는 스위스 이동통신사업자인 스위스콤(Swisscom)과 협력을 통해 제공하는 것으로, KT 고객은 스위스를 방문할 때 본인의 LTE 폰으로 편리하게 로밍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되었다.

 

스위스와의 LTE 데이터로밍 서비스 상용화는 아시아 국가와 유럽 국가간 이루어진 최초의 대륙간 LTE 서비스로 상징적인 의미를 가질 뿐만 아니라, 이를 바탕으로 하여 타 유럽 국가로의 커버리지 확대하는 계기가 될 전망이다.
 
한편, KT는 아시아 최대 모바일 사업자 협력체인 커넥서스(CONEXUS) 협력을 통해 이미 홍콩, 싱가포르에서 LTE 데이터로밍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이번 스위스 상용과 함께 필리핀을 추가함으로써 국내 최다 LTE 로밍 커버리지를 확보하게 되었다.

 

이로써 해외를 여행하는 KT 고객들은 스위스, 필리핀, 홍콩, 싱가포르에서 LTE 로밍 서비스를 통해 스마트폰을 통한 길 찾기, 여행 정보 검색 등 필요한 데이터 정보를 더욱 빠르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게 되었다.
 
LTE 데이터로밍 이용 요금은 3G 데이터로밍과 동일하게 통신사 중 가장 저렴한 패킷당 3.5원이 적용되며, “LTE 데이터로밍 5만원권” 상품 가입을 통해서도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LTE 데이터로밍 5만원권”은 기본 요금 50,000원으로 5일 동안 3G/LTE 망에 상관 없이 150MB 데이터를 이용할 수 있다.

 

KT Proudct2본부 이필재 본부장은 “아시아 지역에서만 제공하던 서비스를 유럽지역으로 확대하게 된 것을 계기로, 고객들이 더 많은 국가에서 LTE 데이터로밍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스위스콤(Swisscom): 스위스콤은 6백 30만의 이동전화가입자와 170만 인터넷 고객을 보유한 스위스 내 선도 통신사업자이다.

 

  • KT 멤버십
  • 디바이스
  • 추천 VOD
  • 5G Today
상단으로 이전 페이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