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KT  스마트 블로그

검색페이지
  • 카카오톡 공유

KT, MBC 상암 통합 전송망 구축 사업 수주

 


▶ MBC 상암 신사옥과 지방 19개 방송국간의 전국방송망 구축 사업수주
▶ 150억원 규모로 2014년 MBC 상암사옥 이전 시점부터 5년간 제공

 

KT(회장 이석채, www.kt.com)는 문화방송(사장 김종국, www.imbc.com)과 “MBC 상암 통합 전송망 구축 사업” 계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구축 사업은 MBC가 2014년 상암 사옥으로 신축 이전하면서, 상암동 본사와 지방 19개 방송국간 통합 전국 방송망을 구축을 하는 것으로 KT는 10Gbps의 비압축망 방식으로 기존 대비 4배 이상 빠른 속도 제공이 가능하며, 방송서비스의 안정화를 위하여 차별화된 유선망(주/예비), 3차 백업 무선망(M/W, 마이크로웨이브)을 제공할 예정이다.
 
KT는 “상암 통합 전송망 구축사업의 규모는 5년간 약 150억원으로, 지난 6월 제안요청서(RFP) 공고 이후 경쟁사와의 치열한 경쟁 속에서 KT가 최종 사업자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KT 국내영업총괄 신규식 전무는 “이번 수주는 치열한 방송 전송망 시장에서 마이크로웨이브 망 등 KT만의 차별화 되고 우수한 서비스가 사업 수주까지 연결된 좋은 사례가 될 것”이며, “이를 기반으로 KT는 초고화질(UHD) TV방송 송출을 위한 플랫폼 구축 사업 및 대용량 회선을 제공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 지방 19개 방송국

  - 강원도(4) : 춘천, 강릉, 삼척, 원주
  - 충북(2) : 청주, 충주
  - 충남(1) : 대전
  - 경북(3) : 안동, 포항, 대구
  - 경남(4) : 울산, 부산, 진주, 창원
  - 전북(1) : 전주
  - 전남(3) : 광주, 목포, 여수
  - 제주(1) : 제주 


  • KT 멤버십
  • 디바이스
  • 추천 VOD
  • 5G Today
상단으로 이전 페이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