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KT  스마트 블로그

검색페이지
  • 카카오톡 공유

KT, “타이젠, 모바일 생태계 활성화 할 것 기대”



▶ KT, 아시아 첫 ‘타이젠 개발자 서밋’에서 통신사 대표로 기조연설 등 참여

▶ 타이젠이 개방과 혁신으로 개발자에게 새로운 기회와 환경 제공 역할 기대

KT(회장 이석채, www.kt.com)는 11일 오전 서울 리츠칼튼호텔에서 개최된 ‘타이젠 개발자 서밋 2013’에서 한국 통신사 대표로 참여해 모바일 오픈 에코시스템 실현을 위해 타이젠을 비롯한 새로운 OS 활성화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타이젠 개발자 서밋은 지난 5월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타이젠 개발자 컨퍼런스에 이은 세 번째 타이젠 개발자 행사로, 아시아 지역에서 열린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번 행사에는 KT, 삼성, 인텔, NTT도코모, 오렌지 등 타이젠협회 회원사와 이베이, 오픈모바일 등 파트너사 및 개발사가 참여해 ‘타이젠에 대한 기대’를 주제로 다양한 발표와 토론이 이어졌다.

기조연설자로 나선 KT T&C사업협력담당 이응호 상무는 “혁신적인 UI/UX와 진정한 다양성과 개방 정책을 표방하는 타이젠의 미래를 긍정적으로 전망하고 있으며, 개발자들에게 더 많은 혜택을 줄 수 있을 것으로 확신한다”며  “iOS와 안드로이드 등 Top2 OS에 대한 편중 현상이 지속되고 있는 상황에서, HTML5를 기반으로 하는 타이젠의 등장이 개발자들에게 더 많은 기회와 새로운 환경을 제공하여 모바일 생태계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KT는 고객에게 차별화된 프리미엄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타이젠협회뿐만 아니라 ‘우분투’의 통신사 자문그룹(Carrier Advisory Group) 등 제 3 OS 협의체에 적극 참여하고 있다.


행사개요 (http://events.linuxfoundation.org/events/tizen-developer-summit-korea)
- 일정: 2013년 11월 11일~12일
- 장소: 서울 리츠칼튼호텔 그랜드볼룸
- 주요 참가자
  삼성, 인텔, 오렌지, NTT도코모, KT 등 타이젠협회 회원사
  이베이, 오픈모바일, Appbackr 등 파트너사
  어플리케이션 개발사 등 다수 참여
- 당사 참가자: 이응호 상무(기조연설, 11월 11일 09:50-10:05 15분간 예정)
- 키노트 인사: Imad Souou(인텔, 오픈소스 기술센터 임원, 리눅스재단 산하 타이젠 TSG 공동의장), 최종덕(삼성전자, 부사장, 리눅스재단 산하 타이젠 TSG 공동의장), Roy Sugimura(NTT 도코모, 타이젠 협회 의장), Rafel Uddin(오렌지, 단말 기술개발 임원), Sergey Ivashov(이베이, 기술분야 임원), Matt Jones(GENIVI, 임원)
- 행사 주요 내용: 타이젠 프로젝트/OS 소개, 타이젠 앱/단말 개발 환경 소개,  타이젠 HACKTHON 행사 진행



  • KT 멤버십
  • 디바이스
  • 추천 VOD
  • 5G Today
상단으로 이전 페이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