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KT  스마트 블로그

검색페이지
  • 카카오톡 공유

KT, 통합 인빌딩 올인(All IN) 솔루션 상용화 준비 완료

 


▶ KT, 사업자, 서비스 구분 없이 통합 수용하는 인빌딩 올인(All IN) 솔루션 현장적용 완료
▶ 현장 적용완료에 따라 중소기업간 상생협력 강화로 해외시장 진출 기반 마련
▶ ’14.3월 KT 청진사옥(광화문 소재)에 시범적용 후 본격 상용화 돌입 예정

 

KT(www.kt.com)는 28일 우면동 연구개발센터에서 올아이피(All-IP) 기반의 통합 올인(All IN) 솔루션을 개발 및 현장적용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올아이피(All-IP) 기반의 인빌딩 올인(All IN) 시스템이란 한 건물 내에 서비스,사업자 별로 각각 시스템을 구축하던 기존 인빌딩 방식의 고정관념을 뛰어넘어 복수의 서비스, 사업자를 하나의 유ㆍ무선 솔루션으로 통합 수용하는 혁신적인 서비스이다.

 

KT에 따르면 빌딩 내에서 유ㆍ무선ㆍ관제 신호를 통합하여 하나의 케이블을 통해 전송하는 방법, 인빌딩 환경에서 트래픽 부하의 효율적 측정 및 관리 방법 등에 관한 다수의 특허기술을 포함한 KT 인프라 연구소의 핵심 개발 기술을 적용하여 인빌딩 네트워크의 관리/설치가 용이하고 획기적으로 투자비를 절감할 수 있다고 밝혔다.

 

또한, KT는 “이번 솔루션은 SKT, LGU+는 물론 해외사업자의 서비스도 수용 가능하며, LTE, WCDMA, WiFi, 엘리베이터 시스템 등 다양한 서비스 접목이 가능하다”고 밝혔다.

 

아울러, 스마트빌딩 ICT 사업의 핵심 인프라로 활용하여 조명조도, 이동감지센서, 출입제어, 보안 등 빌딩제어서비스가 가능하고, 기업용 서비스 플랫폼인 비즈메카(Bizmeka), 스마트 의료, 모바일 결제 및 보안 등 통합형 서비스 구현으로 확장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통합형 인빌딩 올인(All IN) 솔루션 시스템을 통해 KT는 “효율적인 유ㆍ무선 통합관리 및 인빌딩 구축 비용 절감과 중소기업과의 협력을 기대 할 수 있고, 나아가서 글로벌 진출 및 협력사와 상생의 기회를 제공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할 수 있을 것”이라고 언급했다.

 

이번 시스템은 ‘14년 3월에 청진사옥(광화문 소재)에 추가적으로 시범서비스 테스트를 진행한 후 본격적으로 상용화할 계획이다.

 

KT 네트워크전략본부 박재윤 본부장은 “이번 통합 인빌딩 올인 솔루션을 통해 상생, 협력의 기본 틀을 구축함은 물론 세계적으로 가장 우수한 인빌딩 시스템의 혁신적 기술력을 선보일 수 있게 되었다”며, “올아이피(All-IP) 시대를 앞서가는 기술 및 서비스를 ICT 고객 분들께 제공할 수 있도록 항상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 KT 멤버십
  • 디바이스
  • 추천 VOD
  • 5G Today
상단으로 이전 페이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