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KT  스마트 블로그

검색페이지
  • 카카오톡 공유

KT, 올레내비 나만 아는 길 전격 공개!



▶ KT, 올레내비에 국내 최초로 ‘경로공유’ 서비스 적용

▶ ‘쉽고 빠른’ 나만의 경로를 타 사용자들과 공유 가능하고 다양한 앱과도 연동
▶ ‘경로공유’ 이용 고객 및 퀴즈 정답자 대상 경품 이벤트 진행


KT(www.kt.com)는 스마트폰 내비게이션인 올레내비를 통해 국내 최초로 자신만이 아는 지름길이나 정체 시 우회도로 등을 다른 사용자와 공유하는 ‘경로공유’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18일 밝혔다.

 

‘경로공유’ 기능은 올레내비에 크라우드소싱(Crowd-Sourcing)방식을 적용하여 고객들이 직접 목적지를 쉽고 빠르게 찾아갔던 경로를 공유하고 누구나 이를 이용할 수 있게 한 서비스 이다. 올레내비 최신버전(v3.4.0)으로 업그레이드를 하면 ‘경로공유’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다른 사용자와 경로를 공유하고자 하는 고객은 올레내비로 출발지와 목적지를 설정하여 운행을 마친 다음, 목적지 도착 완료 화면에서 ‘경로공유’를 클릭하면 된다. 이렇게 사용자들이 공유한 경로는 목적지 검색 후 추천경로 우측 상단 메뉴에 위치한 ‘고객추천경로’를 클릭하면 확인할 수 있다.

 

아울러, KT는 이번 올레내비 업그레이드를 통해 올레고객센터, 올레맵, 대리운전 등 다양한 외부 앱과의 연동 기능을 제공하여 고객 편의성을 확대했다. 경로 공유 및 외부 앱 연동 기능은 현재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에서 이용 가능하며, 내년 1월 초에는 아이폰에서도 쓸 수 있게 될 예정이다.


한편, KT는 올레내비 ‘경로공유’ 서비스 출시를 기념해 고객 이벤트를 진행한다. 경로공유 등록 후 이벤트 페이지에 인증샷을 올린 고객 중 매주 선착순 100명에게 스타벅스 프라프치노 병커피를 증정하며, 2014년 1월 4일까지 퀴즈를 맞춘 고객 중 추첨을 통해 스타벅스 캔커피를 2,014명에게 제공한다. 이벤트 관련 상세 내용은 올레내비 앱 공지사항 또는 올레닷컴 (www.olleh.com) 에서 확인 가능하다.

 

KT T&C부문 VG사업담당 최정윤 상무는 “올레내비를 통해 고객들이 자신만이 아는 유용한 경로를 공유할 수 있어, 빠르고 편리한 최적의 경로를 더욱 쉽게 찾을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고객 의견을 경청하고 고객의 참여를 통해 더욱 진화해가는 올레내비 서비스를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O 올레내비
올레내비는 2010년 9월 처음 소개되어 현재까지 1만 2천건의 다운로드수 확보한 대표적인 내비게이션 앱이다. 또한 타 통신사 고객도 무료로 사용할 수 있으며 데이터 사용량도 서울에서 부산 기준으로 약 2MB 수준이어서 요금제에 포함된 데이터 량으로 충분히 사용 가능하다.

 

▶ 올레닷컴에서 다운받기 


구글플레이에서 다운받기 


▶ 앱스토어에서 다운받기 

 



▶ 이벤트 참여하기 (모바일)

 

  • KT 멤버십
  • 디바이스
  • 추천 VOD
  • 5G Today
상단으로 이전 페이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