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KT  스마트 블로그

검색페이지
  • 카카오톡 공유

KT, 대척태양광발전소 구축으로 에너지 선진화 앞당긴다!


 

▶ KT, 전남 신안군에 구축하는 대척태양광 발전소 구축사업을 수주하여 착공돌입
▶ 통신사가 구축하는 최대 규모(7.5MW)의 태양광 발전소로 15년 간 전력공급 계획
▶ 시스템 인버터, 태양전지 및 KT 자체 개발 관제시스템 제공으로 구축 진행

 

KT(회장 황창규, www.kt.com)는 전남 신안군 대척면 폐염전 부지에 건설되는 대척태양광 발전소 구축 사업을 KT컨소시엄이 지난 연말 수주하고 착공에 들어갔다고 10일 밝혔다.

 

이번에 착공한 태양광 발전소는 7.5MW급으로 약 2,300여가구 1만명에게 15년간 전력을 공급할 수 있는 시설규모로 이는 통신사 중 최초로 진행하는 대형 태양광 구축 사업이다.

 

KT는 ▲ 태양전지 및 전기를 만드는데 필요한 인버터 등 발전 기자재 및 시스템을 통합하는 역할을 맡게 되며 ▲ 이와 함께 KT가 자체 개발한 관제 시스템을 직접 공급하게 된다.

 

한편, 이번 사업은 국내 대표적인 엔지니어링사인 한국종합기술과 컨소시엄으로 참여하여, KT는 시스템 통합과 관제 시스템을 맡고 한국종합기술은 주요 설계와 기술 지원의 역할을 분담하게 되었다.

 

KT G&E부문 신규식 부사장은 “이번 태양광 발전 사업을 시발점으로 KT는 신재생 에너지사업의 기반을 마련하여 앞으로 중점 추진할 스마트그리드 사업의  지속적 투자 및 개발을 가속화 할 것이며, 현재 사회적으로 문제가 되고 있는 전력난과 원전 문제를 일부 해소하여 사회적 공헌 대표기업으로 지역발전에 기여하겠다.”라고 밝혔다.

 

  • KT 멤버십
  • 디바이스
  • 추천 VOD
  • 5G Today
상단으로 이전 페이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