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KT  스마트 블로그

검색페이지
  • 카카오톡 공유

‘한국의 넷플릭스’ 프라임무비팩 가입가구, 3만 달성



▶ 올레tv, 영화 월정액 서비스 ‘프라임무비팩’ 출시 50여 일만에 3만 가입가구 넘어
▶ ”극장 영화관람료 인상과 함께, 유료 VOD 거부감 줄어… TV 시청 행태 고도화”
▶ NEW, 롯데 등 국내 메이저 유통사와 디즈니, 소니 등 할리우드 스튜디오 대거 참여

KT(회장 황창규, www.kt.com)의 IPTV 서비스 올레tv가 지난 달 1일 출시한 국내 최대 규모의 영화 월정액 서비스 ‘프라임무비팩’이 3만 번째 가입자를 맞이했다고 22일 밝혔다.

올레tv에 따르면 ‘프라임무비팩’ 가입자는 지난 4월 12일 1만 명을 달성한 이후, 28일 2만 명, 그리고 5월 21일 출시 50여일 만에 3만 명을 돌파했다. 

‘한국의 넷플릭스’를 기치로 내건 ‘프라임무비팩’은 천만 영화 ‘변호인’을 비롯해 ‘남자가 사랑할 때’, ‘피끓는 청춘’ 등 최신 한국영화와 아카데미 3관왕을 달성한 ‘달라스 바이어스 클럽’, 작품상을 수상한 ‘노예 12년’, 그리고 ‘아메리칸허슬’, ‘헝거게임: 캣칭 파이어’ 등 할리우드 화제작을 다수 제공 중이다. 

프라임무비팩은 올레tv를 통해 인기 영화와 미국드라마 시청이 가능한 월정액 상품이다. 한 번 가입으로 기간과 횟수 제한 없이 8,100편에 이르는 작품을 시청할 수 있다. 

지난 4월, 출시 시점부터 최신 인기 한국영화와 외화, ‘크리미널마인드’, ‘스파르타쿠스’ 등 인기 미드, ‘파워레인저 극장판’ 등 어린이 영화 라인업을 갖춰 화제를 모았다. 영화관 티켓 2장보다 저렴한 비용으로, 1만 편에 가까운 영화, 미드를 무제한 즐길 수 있다는 것이 강점. 현재 NEW, 롯데, KTH 등 국내 대형 영화 유통사의 국내 영화와 디즈니, 소니, 워너 등 할리우드 스튜디오들이 참여하고 있다. 

회사 측은 “이용자들의 VOD 시청 행태가 ‘소비’를 넘어 ‘소장’ 개념으로 이어지는 등 고도화되고 있다”며 “최근 극장의 영화 관람료 인상과 함께, 시청자들의 유료 VOD에 대한 거부감이 줄어 들어 다양한 시청행태를 반영한 월정액 상품이 좋은 반응을 이끌어 내고 있는 것 같다”고 밝혔다. 

한편, KT가 지난 2013년 한 해 고객이 유료 구매한 올레tv VOD 운영 현황을 분석한 결과 전체 유료 콘텐츠(PPV) 매출은 2012년 대비 2013년도에 35% 증가했다. 올레tv 전체 가입자 530만 중 유료 콘텐츠를 시청한 가입자 비중은 40%에 이른다. 특히, ‘영화’는 올레tv의 VOD 전체 매출 중 44%의 비중을 차지하며, ‘TV다시보기’, ‘교육’, ‘애니메이션’ 등 장르를 제치고 1위에 올랐다. ‘영화’ VOD 매출은 2012년과 비교했을 때 130%나 매출이 폭증했다.


  • KT 멤버십
  • 디바이스
  • 추천 VOD
  • 5G Today
상단으로 이전 페이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