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KT  스마트 블로그

검색페이지
  • 카카오톡 공유

회장, ‘글로벌 IoT 데이터 공유 허브’ 구축 제안




▶ KT-차이나모바일, 중국 상하이에서 양사 회장이 VoLTE 로밍 시연

▶ 차이나모바일과 국내유일 LTE 로밍 제공 및 세계 최초 VoLTE 로밍 성공

▶ KT, 중국 차이나모바일 및 일본 NTT도코모와 LTE로밍 주도


KT (회장 황창규, www.kt.com)는 차이나모바일과 중국 상하이에서 열린 ‘모바일 아시아 엑스포 2014 (Mobile Asia Expo 2014)’에서 세계 최초로 로밍 중 VoLTE 통화 시연을 성공했다고 12일 밝혔다.


로밍 중 VoLTE 통화는 중국에 있는 KT 고객이 한국 및 현지와 통화할 때 3G 네트워크를 이용한 것이 아닌 LTE 데이터 네트워크를 통해 음성 및 영상 통화를 한 것이다. 이를 통해 해외에서 로밍 서비스 이용 중에도 LTE 네트워크 기반으로 ▲고품질의 선명한 음성 및 영상통화 ▲더 빨라진 통화 연결 속도 등의 장점을 가진 것이 특징이다.


시연은 KT의 상용 VoLTE 서비스 망과 금년 11월 상용 예정인 차이나모바일의 VoLTE 서비스 망과의 상호 연동으로 진행되었으며, 이날 MAE 현장의 차이나모바일 부스에서 황창규 KT회장과 시궈화(Xi Gouhua) 차이나모바일 회장은 LTE로밍 및 HD 영상통화(VoLTE)를 많은 방문객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시연해 큰 관심과 호응을 받았다. 


VoLTE 통화 시연은 중국에 있는 KT 로밍 가입자가 차이나모바일 가입자에게 음성통화를 연결 후 영상통화로 전환, 중국에 있는 KT 로밍 가입자가 중국에 있는 KT 다른 로밍 가입자에게 음성통화 연결 후 영상통화로 전환하는 형식으로 진행됐다.


KT와 차이나모바일은 지난해 12월 VoLTE기반의 HD국제영상통화를 선보이는 등 VoLTE로밍 서비스를 위한 사전 기술 협력을 지속적으로 준비해 왔었다. 이번 로밍 중 VoLTE 통화를 세계 최초로 시연에 성공함에 따라 VoLTE 기반의 음성, 영상, 로밍 서비스의 사용시기를 더욱 앞당길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상용 서비스는 향후 TDD-FDD를 동시에 지원하는 VoLTE 단말이 출시되면 해당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된다.


VoLTE로 음성통화를 할 경우에는 3G 음성통화 대역폭인 200~3,400Hz보다 넓은 50~7,000Hz의 대역폭을 지원하기 때문에 보다 선명하고, 고음질의 음성통화를 이용할 수 있다. 상용서비스가 제공되면 이를 통해 KT 고객이 중국에서 로밍서비스 이용 중 VoLTE를 통해 고픔질의 음성통화를 이용할 수 있게 된 것이다.


KT-차이나모바일-NTT 도코모 간의 전략적 협력 협의체인 SCFA(Strategic Cooperation Framework Agreement)를 통해 KT는 지난 2월 중국 차이나모바일과 이종(TDD-FDD)간 LTE 데이터 로밍을 상용화 했고, 일본 NTT도코모와도 LTE로밍을 제휴해 국내 통신사 중 유일하게 동북아 지역에서 주파수 방식과 관계없이 한•중•일 3개국 로밍벨트를 구축한바 있다.


KT 마케팅부문 IMC본부 박혜정 본부장은 “ KT가 차이나모바일과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이번 VoLTE 로밍 시연을 성공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해외사업자들과의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고객에게 보다 편리하고 차별화된 로밍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KT LTE 로밍 서비스 이력

 

- 2013년 2월: 세계 최초 홍콩 차이나모바일홍콩과 이종 LTE 로밍 상용

- 2013년 12월: 세계 최초 중국 차이나모바일과 이종 LTE 데이터 로밍 시연 및 

  HD국제영상통화(VoLTE) 시연 성공 (서울)

- 2014년 2월: 세계 최초 중국 차이나모바일과 이종 LTE 데이터 로밍 상용

- 2014년 6월(현재): 세계 최초 중국 차이나모바일과 VoLTE 로밍 통화 성공

  국내 최다 LTE 로밍 서비스 제공 (19개국)


LTE FDD-TDD 용어설명 

 

전세계에서 사용중인 LTE 네트워크는 주파수 분할 방식의 LTE FDD방식(Long Term Evolution Frequency Division Duplex, 주파수분할 방식 4세대 통신 서비스)과 시분할 방식의 LTE TDD방식(Long Term Evolution Time Division Duplex, 시분할 방식 4세대 통신 서비스)으로 구분된다. 


- LTE FDD : 주파수 분할 방식으로 업로드와 다운로드 주파수 채널을 나누어 운영하는 방식이다. 미국의 Verizon, AT&T 등이 대표적인 사업자로 우리나라, 일본, 유럽 등 주요 국가에서 채택한 방식이다

- LTE TDD :  시분할 방식으로 동일한 주파수 채널에 시간 차를 두고 업로드와 다운로드를 전송하며 업/다운로드의 무선자원 분배를 LTE FDD에 비해 유연하게 조절이 가능하며 주요 사업자로는 중국 차이나모바일이 상용 서비스 제공 중이다.


  • KT 멤버십
  • 디바이스
  • 추천 VOD
  • 5G Today
상단으로 이전 페이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