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KT  스마트 블로그

검색페이지
  • 카카오톡 공유


▶ 3월 수도권, 광역시 상용화에 이어 광대역LTE-A 전국 서비스 준비 완료

▶ 이번 주 중 삼성전자 ‘갤럭시S5 광대역LTE-A’ 단말 예약가입 시작 예정


KT(회장 황창규, www.kt.com)는 세배 빠른 LTE 서비스인 ‘광대역 LTE-A’를 전국에서 이용할 수 있도록 준비가 완료됐으며, 해당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단말이 출시되면 바로 이용할 수 있다고 16일 밝혔다.


KT는 현재 서울, 수도권 및 전국 광역시에 광대역LTE-A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전국망은 미래부의 광대역LTE(1.8GHz) 주파수 할당조건에 따라 7월부터 상용화 할 예정이다. (타사에서 동일 지역에 서비스 할 경우 바로 개시)


광대역 LTE-A란 이미 서비스 중인 광대역 20MHz 주파수 대역에 추가로 10MHz 대역을 묶어 최고 225Mbps의 다운로드 속도를 제공하는 차세대 기술이다.


KT의 네트워크에는 광대역 LTE-A 기술이 모두 적용되어 있기 때문에 단말만 출시되면 고객은 바로 이용 가능하다. 해당 단말을 이용하는 고객은 최대 225Mbps의 다운로드 속도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KT는 광대역LTE-A 단말 출시를 위해 네트워크 망연동 테스트를 마친 상태이다. 해당 서비스를 지원하는 삼성전자 ‘갤럭시S5 광대역LTE-A’ 단말을 다음주 중 출시할 예정이며, 이번 주 중 ‘갤럭시S5 광대역LTE-A 스페셜에디션’에 대한 예약가입을 진행할 예정이다.


향후 출시되는 단말에는 광대역LTE-A 기술이 적용될 예정이며, 기존 고객은 전국에서 광대역LTE를 통해 LTE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KT는 2배 빠른 광대역LTE 서비스를 작년 9월 국내 최초로 서울을 시작해 11월 수도권 전 지역과 지하철 전 구간에 걸쳐 서비스를 확대했다.


지난 3월 1일 부터는 서울, 수도권 및 광역시에 광대역 LTE-A 서비스를 시작했으며, 이번 상용화는 광역시 이외의 지역까지 3배 빠른 광대역 LTE-A 서비스를 확대한 것이다.


아울러, 광대역 LTE-A 시대가 열리면 고품질 음악 서비스인 지니(genie)와 모바일 IPTV 서비스 중 가장 많은 실시간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올레TV 모바일’등의 서비스를 기존 LTE 대비 최고 3배 빠른 속도로 이용할 수 있다.


KT 박재윤 네트워크전략본부장은 “광대역 LTE-A는 고객이 다양한 콘텐츠를 더욱 빠르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한 최적의 네트워크”라며, “앞으로도 고객이 스마트폰을 더 유용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최고의 네트워크 환경을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 KT 멤버십
  • 디바이스
  • 추천 VOD
  • 5G Today
상단으로 이전 페이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