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KT  스마트 블로그

검색페이지
  • 카카오톡 공유

 


대화면 스마트폰 KT에 다 있다





▶ 국내 최초 5인치 대화면 스마트폰 Dell ‘스트릭(Streak)’ 12월 중 출시
▶ Dell ‘베뉴(Venue)’ 등 4인치 이상 스마트폰 연달아 선보여
▶ 4인치 크기 동급 최경량의 팬택 '베가엑스'도 연내 출시
▶ 4.3인치 HTC 스마트폰 ‘디자이어 HD’도 소비자 큰 호응얻고 있어 



KT가 4.3인치의 시원시원한 화면을 자랑하는 HTC ‘디자이어 HD’에 이어 4인치 이상의 대화면 스마트폰 3종을 잇따라 선보인다.

KT(회장 이석채, www.kt.com)는 스마트폰 보급 확산으로 음성에서 무선데이터로 사용패턴이 이동함에 따라 소비자 선호를 고려하여 ‘델(Dell)’ 의 5인치 스마트폰‘스트릭’, 4.1인치 ‘베뉴’와 팬택의 ‘베가 엑스’등 4인치 이상 대화면 스마트폰 3종을 추가로 연내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출시되는 스마트폰‘스트릭(Streak)’은 안드로이드 2.2 (프로요, Froyo)를 탑재 하였으며 스크래치와 충격에 강한 5인치 고릴라 글래스를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기존 스마트폰의 경우 상대적으로 화면이 작아 보여지는 정보가 다소 제한적일 수 있었는데‘스트릭’의 경우 국내 출시 스마트폰 중 가장 큰 5인치의 대화면을 자랑한다. 또한 단순히 사이즈가 큰 것이 아니라 폰트가 화면에 최적화되어 보여지는 정보량이 증대, 손 안의 스마트폰에서도 PC를 보는 것과 같은 효과를 즐길 수 있게 되었다.

KT는 ‘스트릭’뿐만 아니라 4.1인치 스마트폰인‘베뉴(Venue)’를 세계 최초로 12월 중 선보일 예정이다.
‘베뉴’역시 델(Dell)의 최신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으로 핸드 그립감이 뛰어나며 스크래치와 충격에 강한 곡면(Curved) 고릴라 글래스가 적용되었으며, 4.1인치 아몰레드(AMOLED) 디스플레이를 채택하여 화면의 선명도를 높였다.

또한, KT는 12월 중에 팬택 베가 후속 모델인 4인치 스마트폰‘베가 엑스(Vega Xpress)’도 출시 할 예정이다.
이번에 출시 되는 팬택 베가 후속 모델인 ‘베가 엑스’는 기존 3.7인치 베가에 비해 0.3인치 화면 사이즈는 커지는데 비해 화면 면적은 30%나 넓어져 인터넷을 이용하기가 한결 편해질 뿐만 아니라, 동급 스마트폰 중에서 무게가 가장 가볍다는 것이 큰 특징이다.

한편, 지난 11월 29일 론칭 행사를 가지고 본격적으로 국내 시장에 출시된 4.3인치 프리미엄 스마트폰 ‘디자이어 HD’의 경우 출시 2주일 만에 1만5천대가 개통되었고, 초기 물량이 충분하지 않은 상황에서도 일 평균 2천대 가량 판매되고 있어 대화면 스마트폰에 대한 고객들의 관심이 반영된 것으로 판단된다.

KT 개인고객부문장 표현명 사장은 “HTC의 디자이어HD에 이어 대화면 스마트폰 3종을 새롭게 선보이는 등 국내외 다양한 제조사와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스마트폰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고객 니즈에 적합한 경쟁력있는 스마트폰을 지속적으로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KT 출시 예정 모델 별 재원 비교


  • KT 멤버십
  • 디바이스
  • 추천 VOD
  • 5G Today
상단으로 이전 페이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