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KT  스마트 블로그

검색페이지
  • 카카오톡 공유




▶ 올레tv, ‘뽀로로’, ‘파오파오’, ‘로보카폴리’ 등 키즈콘텐츠 big3 최신 시리즈 서비스 시작
▶ 1일 ‘뽀로로 시즌3’, 7일 ‘바오밥섬의 파오파오’, 21일부터 ‘로보카폴리’ 각각 VOD 제공
▶ “타 사의 해당 작품 투자에 따른 독점권 풀려… 제작사들의 높은 의지도 한 몫”


KT(www.kt.com, 회장 황창규)의 IPTV 서비스 올레tv가 ‘어린이들의 대통령’이라 불리는 ‘뽀로로’, ‘로보카폴리’ 등 애니메이션 최신 시리즈들을 VOD로 서비스한다고 1일 밝혔다. 

올레tv에 따르면 1일부터 제공되는 어린이 애니메이션은 ‘뽀롱뽀롱 뽀로로’ 시즌 3의 총 52개 에피소드다. 이어 ‘바오밥섬의 파오파오(총 52편)’는 7일, ‘로보카폴리’ 시즌 1, 2(총 52편)는 21일부터 VOD로 만날 수 있다. 

회사 관계자는 “뽀로로, 로보카폴리의 경우, 타 사의 투자에 따른 독점권 적용으로, 그 동안 올레tv에서 VOD로 시청할 수가 없었다”면서 “최근 독점 기간이 끝나고, 애니메이션 제작사들의 올레tv를 통한 타이틀 제공 의지가 높아 서비스가 성사됐다”고 설명했다. 

반면, ‘바오밥섬의 파오파오’는 KT미디어허브의 투자작이다. 최근 진행된 EBS 웹사이트 VOD 인기 순위 1위에 올랐다. 오프닝 곡은 가수 겸 작곡가 주영훈이 맡아 화제가 되기도 했다.

이외에도 올레tv는 TV시리즈 ‘뽀로로 슈퍼썰매 대모험’, ‘뽀롱뽀롱 구출작전’을 무한시청, 모바일기기 등으로 이어보기가 가능한 클라우드DVD로 출시했다. 오는 6일까지 타이틀 구매 고객 중 400명을 추첨해 ‘뽀로로 테마파크 4인 이용권(성인 2인, 어린이 2인)을 증정한다. 

한편, 올레tv는 3만 7,000여 편으로, IPTV 3개사 중 가장 많은 어린이 콘텐츠를 서비스하고 있다.


  • KT 멤버십
  • 디바이스
  • 추천 VOD
  • 5G Today
상단으로 이전 페이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