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KT  스마트 블로그

검색페이지
  • 카카오톡 공유

올레tv, 세계 최초 UHD TV시대 연다!



▶ 올레tv, 9월 1일부터 세계 최초로 셋톱형 UHD 방송 서비스 상용화 개시
▶ Full HD보다 4배 선명한 초고화질, 빠른 반응 속도, 폭넓은 호환성 장점
▶ 유일한 UHD 전용 채널 보유, 국내 최다 500여 편 UHD 콘텐츠 확보 계획
▶ 올레스퀘어에서 ‘olleh GiGA UHD tv’ 체험존 운영 중으로 실제 체험 가능


KT(회장 황창규, www.kt.com)는 IPTV 서비스로는 세계 최초로 셋톱박스형 UHD 방송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25일 밝혔다.

UHD(Ultra High Definition) TV는 초고해상도 TV로 높은 해상도를 구현하여 실사에 가까운 화질로 새로운 미디어 환경을 이끌고 있다. 

KT는 금번에 출시하는 올레tv의 UHD 방송 서비스 공식 명칭을 ‘olleh GiGA UHD tv(이하 올레 기가 UHD tv)’로 정하고 오는 9월 1일부터 셋톱방식으로 상용화 서비스에 들어간다. 

‘올레 기가 UHD tv’는 ▲ FULL-HD(High Definition) 대비 4배, SD(Standard Definition )대비 무려 24배 이상 선명해 실감형 영상을 감상할 수 있고, ▲ 최신 CPU 탑재로 타사의 스마트 셋톱박스보다 3배 이상 빠른 속도로 서비스 구동 및 리모컨 반응 시간이 대폭 줄어들며 ▲ 기존 앱 방식과 달리 셋톱박스 방식을 도입하여 TV 기종과 상관없이 모든 UHD TV와 호환된다.

또한 기존에 고가의 UHD TV를 구입한 고객들도 ‘올레 기가 UHD tv’ 셋톱박스 설치로 UHD 콘텐츠를 즐길 수 있어 UHD TV 보급은 물론 관련 콘텐츠 확산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올레 기가 UHD tv’는 ▲ 연관단어를 함께 보여주는 음성검색을 비롯해   ▲ 4가지 화면을 동시에 보여주는 4채널 서비스 ▲ 실시간 야구 중계를 시청하면서 각종 야구 데이터 및 타 구장 현황을 확인할 수 있는 스마트 야구 중계 서비스 ▲ 블루투스를 이용한 다양한 언어로 시청이 가능하며 ▲ HDTV 이용자도 셋톱박스를 이용하면 기존 HD보다 선명한 영상을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KT 마케팅부문장 남규택 부사장은 “KT가 IPTV 서비스로는 세계 최초로 셋톱형 UHD 서비스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UHD 콘텐츠 생태계 활성화 행보를 시작했다”며 “고객은 고가의 UHD TV를 제대로 활용할 수 있고, 콘텐츠 제공자에게는 콘텐츠의 부가가치를 높이는 기회를 제공하는 등 관련 산업의 선 순환적인 생태계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올레tv는 UHD 서비스 활성화를 위해 ▲ IPTV 사업자로는 유일한 UHD 전용 채널 보유 ▲ 최신영화, 음악, 애니메이션 및 고화질의 다큐멘터리와 해외에서 제작한 높은 수준의 프로그램 등 연말까지 총 500여 편의 국내 최다 UHD 콘텐츠를 확보할 계획이다.

‘올레 기가 UHD tv’ 의 셋톱박스 임대료는 3년 약정시 월 4천 원이며 서비스 신청은 100번 또는 올레닷컴(olleh.com)에서 가능하며, 현재 KT광화문 사옥 1층 올레스퀘어에서 ‘olleh GiGA UHD tv’ 체험존 운영 중으로 실제 체험이 가능하다.



※ 올레 기가 UHD tv 요금표 (셋톱박스 월 임대료 (부가세 별도))


구분

무약정

1년

2년

3년

일반 STB

7,700

5,500

3,300

2,200

스마트 STB

8,800

6,600

4,400

3,300

UHD STB

9,900

7,700

5,500

4,400





  • KT 멤버십
  • 디바이스
  • 추천 VOD
  • 5G Today
상단으로 이전 페이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