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KT  스마트 블로그

검색페이지
  • 카카오톡 공유

KT “파리 여행 정보와 로밍을 한번에 즐기세요”



▶ 
KT, 프랑스 Orange社와 파리 여행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웰컴 투 파리’ App 공동 개발
▶ 
‘올레 데이터로밍 무제한’ 가입 고객에게 파리 관광지 티케팅 및 맛집 할인 서비스 등 제공 
▶ 
9월 26일부터 10월 15일까지 베타 버전 선보이고 고객 체험단 모집

세계 관광객 방문 1위 도시인 프랑스 파리 찾는 KT 고객들은 Orange사 제휴를 통해 특별한 여행 서비스를 즐길 수 있게 된다. 

 

KT(회장 황창규, www.kt.com)는 프랑스 최대 통신사이자 글로벌 통신 그룹인 Orange(오렌지)사와 함께 프랑스 파리 여행 관련 유용한 정보를 제공하는 어플리케이션 ‘웰컴 투 파리(Welcome to Paris)’를 공동 개발해 베타 버전을 선보이고, 이벤트 진행한다고 25일 밝혔다. 


‘웰컴 투 파리’는 KT가 조사∙분석한 한국인의 여행 패턴 및 선호도 데이터에 Orange가 제공한 파리 현지 트랜드를 반영해 만든 최적화된 여행 정보 어플리케이션으로 ▲에펠탑, 베르사유궁전 등 파리 유명 문화 관광지를 대기 시간 없이 바로 입장 가능한 티케팅 서비스 ▲유명 레스토랑∙디저트 카페 예약 서비스 및 최대 50% 할인쿠폰 제공 ▲쇼핑 관련 최신 트랜드와 독점 혜택 등을 제공한다. 


또한, 일일 최적 여행 스케줄 추천 등 고객 맞춤형 서비스와 함께 여행 중 우버택시 1회 무료이용권, 긴급통역 서비스 등 현지 제휴사들과 협력으로 차별화된 서비스도 선사한다. 


파리를 방문 예정인 ‘올레 데이터로밍 무제한’ 서비스 가입 고객은 9월 26일부터 10월 15일까지 올레닷컴(www.olleh.com), 공식 페이스북(www.facebook.com/olleh.fb) 및 카카오스토리(story.kakao.com/ch/olleh)에서 신청해 ‘웰컴 투 파리’ 앱 베타 버전을 이용할 수 있으며, 베타 버전 이용 후 설문을 제출하면 최대 5일의 ‘올레 데이터로밍 무제한’ 무료 이용권을 선사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웰컴 투 파리’는 KT가 지난 해부터 Orange사와 제휴를 통해 추진해 온 서비스 개발 협력의 첫 번째 결과물이며, 이번 베타 버전을 통해 고객 이용 패턴을 분석하여 올해 4분기 중 업그레이드 된 상용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아울러, KT는 앞으로 각 지역 굴지의 통신 사업자와 글로벌 제휴를 통해, ‘프리미엄 네트워크 기반의 프리미엄 서비스’를 컨셉으로 로밍 서비스와 더불어 유용한 해외 여행 서비스를 더하여 새로운 차원의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KT 마케팅부문장 남규택 부사장은 “’웰컴 투 파리’는 여행을 떠나는 로밍 고객에게 새로운 가치를 제공하자는 관점에서 개발된 서비스”라며, “세계적인 통신사 Orange사와 제휴를 통해 국가간 한계를 뛰어넘는 서비스를 선보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또한, Orange의 마리노엘 제고라베지에르 그룹혁신, 마케팅 및 기술부문장(Marie-Noelle Jego-Laveissière, Group Deputy CEO)은 “KT와 협력한 결과물을 처음으로 고객들에게 선보이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여행 관련 앱을 최고 수준의 Orange 모바일 네트워크와 결합하여, KT 고객들을 대상으로 파리에서만 경험이 가능한 디지털 로밍 서비스를 제공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 '웰컴 투 파리' 고객 체험단 이벤트 바로가기




  스마트블로그 이용 Tip! 해당 콘텐츠는 발행일 기준으로 작성되었으며, 발행일 이후 내용이 변경될 수 있으니 발행일이 많이 지난 콘텐츠의 경우 검색을 통해 최신 글로 확인해주세요.

 




  • KT 멤버십
  • 디바이스
  • 추천 VOD
  • 5G Today
상단으로 이전 페이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