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KT  스마트 블로그

검색페이지
  • 카카오톡 공유


KT, 앱 개발자 글로벌 진출 지원에 발벗고 나선다



▶ ‘글로벌 프론티어 프로젝트’ 통해 앱 개발자의 해외 진출 기회 확대 
▶ 시장 조사, 개발/검수, 상용화 및 마케팅까지 통합적 지원
▶ 아시아앱스토어 ‘OASIS’ 연계 퍼블리싱 및 한중일 통합 앱공모전 추진예정 


KT(회장 이석채, www.kt.com)는 1인 창조기업 및 중소기업과의 동반성장을 위해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개발자들의 글로벌 시장 진출을 지원하여 해외 수익창출의 기회 확대를 돕는 ‘글로벌 프론티어 프로젝트’를 추진한다고 23일 밝혔다.
 
‘글로벌 프론티어 프로젝트’는 지난해 8월부터 진행해오고 있는 우수 개발자 양성 프로그램인 ‘에코노베이션 아키텍트’를 한 단계 더 발전시켜 앱 개발자 및 개발사의 창업 초기단계부터 글로벌 스토어로의 진출까지 통합적으로 지원하는 프로젝트다. 
 
이를 통해 개발자는 앱 개발 전문 교육, 번역, 상용화 테스트 베드, 앱 마케팅에 이르기 까지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한 실질적인 지원을 받을 수 있다. 

KT는 오는 3월 2일부터 15일까지 에코노베이션 웹사이트(www.econovation.co.kr)와 이메일(architect@econovation.co.kr)을 통해 ‘글로벌 프론티어 프로젝트’ 1기 참여 신청을 받을 예정이고, 올해 2개차 수에 걸쳐 총 100개 팀을 선발할 예정이다. 앱 개발자라면 누구나 참여 신청할 수 있으며, 제출한 앱 개발 계획의 창의성과 사업성을 평가하여 3월 23일 웹사이트를 통해 선발 결과가 발표된다.

‘글로벌 프론티어 1기’에 선발된 개발자/개발사는 일본과 중국 등 아시아권을 포함, 영어권, 남미권, 유럽권, 아랍권 등 각 지역 권역별 문화적 특성과 스마트폰 앱 시장정보를 제공받게 돼, 앱 개발시 필요한 지역/문화 정보를 얻고, 문화권에 맞게 앱을 적절히 변형할 수 있도록 컨설팅을 받을 수 있다. 이와 함께, 개발된 앱의 번역은 물론 해당 국가 상황에 따른 앱 검수까지 사전 지원을 받을 수 있다.

특히 지난 1월 KT와 NTT도코모, 차이나모바일과의 3사 전략적 제휴를 통해 구축하기로 한 아시아 앱스토어인 OASIS(One Asia Super Inter-Store)를 통한 앱 출시와 마케팅에도 지원을 받을 수 있어, 6억 5천만 명의 아시아 고객이 이용하는 콘텐츠 마켓에 보다 쉽게 진출이 가능해졌다.

한편, 오는 25일에는 에코노베이션 우면센터에서 지난해 8월부터 약 6개월여간의 활동을 수행했던 에코노베이션 아키텍트 1기가 최종 발표회를 갖는다. 아키텍트 1기 중 우수 프로젝트 팀에 대해서는 KT 벤처펀드 투자심사를 통한 추가 지원도 시행될 예정이다.

아키텍트 1기 활동을 통해 총 20개 팀이 창업에 성공한 바 있으며, 이 중 4개 팀은 벤처기업 인증을 마친 상태다. 특히 아키텍트 1기 소속 ‘모글루’ 팀은 전자책 플랫폼 개발을 통해서 GS샵으로부터 지분참여 형태의 투자유치에도 성공하였으며, 현재 실리콘 밸리에서 해외 진출을 위한 사업 설명회를 진행중에 있다.

KT 무선데이터사업본부 한원식 본부장은 “KT의 콘텐츠 사업역량과 해외 협력관계를 기반으로 뛰어난 아이디어를 지닌 1인 창조기업이나 중소기업을 적극 지원하고자 글로벌 프론티어 프로젝트를 시작한다”며 “상반기내에 한중일 3국 제 1회 앱 공모전을 추진하고, 한국형 통합앱스토어인 KWAC을 기반으로 글로벌 수퍼 앱스토어에 우리 개발자들의 우수 콘텐츠가 진출하는데 힘을 모을 것”이라고 말했다.

※ 보충문의 : KT 홍보실 언론홍보담당 김윤정 대리 (02-730-6292)

※ 사진설명 : KT는 모바일 앱 개발자들의 글로벌 진출을 지원하는 ‘글로벌 프론티어 프로젝트’ 1기를 오는 3월 2일부터 15일까지 에코노베이션 웹사이트(www.econovation.co.kr)를 통해 모집한다. 사진은 서울시 서초구 우면동에 위치한 앱 개발자 지원공간 ‘에코노베이션 센터’에서 앱 개발자들이 에코노베이션 웹사이트를 통해 ‘글로벌 프론티어 프로젝트’ 접수를 하는 모습

※ 참고사항
1. OASIS(One Asia Super Inter-Store)
  2011년 1월 19일 KT, NTT도코모, 차이나모바일 3개사가 모여 만들기로 합의한 ‘아시아 통합앱스토어’이다. 총 가입자 규모는 약 6억 5천만명이며, 국내 개발자들이 보다 편리하게 해외 콘텐츠 마켓 진출이 가능해졌다. 오는 3월부터는 3사 앱스토어의 앱 공유 시스템을 상호 테스트하여 등록을 시작할 예정이다.

2. 에코노베이션 아키텍트
  KT 에코노베이션의 우수 개발자 양성 프로그램으로 6개월간 창업 및 사업활성화 지원을 통해 우수 벤쳐로 양성하는 프로그램이다. 아키텍트 프로그램에 선발된 팀에게는 창업지원 프로그램, 전문가 컨설팅, 마케팅 홍보지원, 사무공간 지원, 개발자 데이터 요금제 등을 지원받게 된다.

3. 모글루 팀
 모글루(대표 김태우)는 ‘10년 10월 1일 창업한 회사로 전자책 플랫폼인 `모션에이드(Motionade)` 를 개발하였다. 모션에이드는 콘텐츠를 가진 사람(출판사)이 이미지, 모션, 음향효과 등을 넣어 e북을 쉽게 만들 수 있게 해 주는 도구다. 모글루는 모션에이드를 활용한 전자책 제작 대행 사업도 펼치고 있으며 내년엔 미국 현지 법인을 설립할 계획이다.
  • KT 멤버십
  • 디바이스
  • 추천 VOD
  • 5G Today
상단으로 이전 페이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