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KT  스마트 블로그

검색페이지
  • 카카오톡 공유



대한민국 통신 130년 '경제 발전의 주역, 생활 혁명의 중심'





▶ 광화문 KT 올레스퀘어에서 대한민국 통신 130년 조명하는 기념행사 개최
▶ 유∙무선 통화로 7,800조원 이상의 경제가치 창출, 64조km 이동거리 절감
▶ KT, ‘1가구 1전화 시대’ ‘인터넷 상용화’ ‘스마트 혁신’ 선도
▶ 시대별 통신 발전상 체험∙∙∙ ’갤러리 130’ 상설전시관 마련 
▶ 황창규 회장, “130년 국민기업 KT, 전 세계 통신시장의 실질적인 리더로 5G 선도할 터”

대한민국의 경제 발전과 생활 혁명을 이끌었던 통신이 올해로 130년을 맞았습니다. 서울 광화문 KT 올레스퀘어에서는 통신 130년을 되돌아보는 각종 행사가 펼쳐지고 있습니다.


  광화문 KT 올레스퀘어에서 대한민국 통신 130년 조명하는 기념행사 개최 

KT(회장 황창규, www.kt.com)는 21일 오후 서울 광화문 KT올레스퀘어에서 ‘대한민국 통신 130년 기념식’을 개최했습니다. 이날 기념식에는 최양희 미래창조과학부 장관, 최성준 방송통신위원장, 홍문종 국회 미래창조과학방송통신위원장을 비롯해 130여년의 대한민국 통신 발전을 이끌어온 100여명의 국·내외 주역들이 참석했습니다.

대한민국 통신은 1885년 9월 28일 지금의 세종로 80-1번지(現 세종로 공원)에 한성전보총국이 개국하면서 시작됐는데요. 이는 국내에 전기가 도입된 때보다 1년 6개월 앞선 일입니다.

그 후 일제 강점기 시절 조선총독부 산하 통신국(1910년), 경성우편국 용산전화분국(1922년), 경성무선전신국(1923년)을 거쳐 해방 이후 대한민국 정부수립과 함께 체신부(1948년)로 변경, 한국전기통신공사(1981년), KT(2002년)로 이어지며 대한민국 통신 역사의 명맥을 이어오고 있습니다.

한성전보총국을 모태로 하는 KT는 지난 1985년 통신 100주년 기념식에 이어2015년 9월 21일 대한민국 통신 130년 기념식을 개최했습니다. 아울러 서울 광화문에서 대한민국 통신 130년 기념 전시회를 진행합니다. 


※ 행사개요


장소

 서울특별시 종로구 세종대로 178 KT 올레스퀘어

목적

 우리나라 최초의 통신 기관 한성전보총국 개국(1885.9.28) 130년이 되는 뜻 깊은 해를 맞아,
 국민이 함께 하는 축제의 장을 만들고, 다음 세대에 물려줄 
통신강국 대한민국의 유산으로 통
 신 역사 130년을 정리/보존하여 함께하며 
대한민국 통신의 미래를 제시

운영시간

   평일 : 오전 10시 ~ 오후 8시 / 주말 : 오전 10시 ~ 오후 6시   ※ 추석 연휴 기간 포함


※ 주요전시 

올레스퀘어 야외데크 : [통신 130년 체험 전시], [늘 곁에 130 사진전]

▶전시기간 : 2015년 9월 21일 ~  10월 15일
기획의도 : 지난 130년간 늘 우리 곁에 있어왔던 통신의 모습을 직접 만져보면서 체험해 볼 수 있도록 기획
주요전시 : 
 - 과거전시 l 전신기를 통한 모스부호 체험, 자석식-공전식 옛날 전화기, 교환전화 체험, 삐삐 체험, 시티폰, 휴대폰 전시,
  PC통신 ‘하이텔’ 체험 등
현재전시 :
 - GiGA LTE 속도 / GiGA UHD TV 체험 / 홈IoT / 위성통신 / 해저케이블 등
 - 늘 곁에 130 사진전 l  우리 생활 속에 통신이 함께 있었던 추억의 시간들을 사진으로 전시하는 공간

올레스퀘어 2층 : [통신 갤러리 130]

▶전시기간 : 2015년 9월 21일 ~  
기획의도 : 
130년 통신 역사를 이끌어 온 주요 핵심기술과 사건들을 사료화해 통신 전문 전시관으로써 온 국민들이 언제나 찾아와 
  쉽게 보고 즐길 수 있는 공간으로 기획
주요전시 : 
- 130년 통신 역사전 l  130년 통신을 시대별로 구분하고, 시대별 통신의 발전을 가져온 주요핵심기술과 사건들을 다양한
 표현 기법으로 전시
- 특별전 l  갤러리 개관 기념으로 KT가 소장하고 있는 옛날전화기, 통신장비 등을 실물 그대로 만나볼 수 있는 특별전
- 미래비전 영상전 l  사람과 사람을 연결하던 통신기술이 사람과 사물로 확장되어 우리의 삶을 더욱 윤택하게 해줄 미래 통신기술을
  미리 경험할 수 있는 영상전

올레스퀘어 1층 : [미래통신 전시] 

기획의도 : 
- 차세대 통신 서비스 전시를 통해 미래 통신의 비전을 제시 
주요전시 : 
- GiGA 서비스, GiGA 인프라 등 가까운 미래에 상용화 될 통신기술을 미리 만나보는 전시




▼ '대한민국 통신 130년 기념 전시' 체험리뷰 


 시대별 통신 발전상 체험∙∙∙ ’갤러리 130’ 상설전시관 마련

광화문 올레스퀘어 안팎에는 대한민국 통신 130년 기념식과 더불어 이를 기념하기 위한 다양한 전시가 마련됐습니다. 

올레스퀘어 야외 행사장은 130년 동안 통신의 변화상을 느끼고 체험할 수 있는 공간으로 꾸며졌습니다. 모스전신기, 자석식 전화기, 수동식 교환기, 삐삐, 시티폰, 카드식 공중전화, 하이텔(PC 통신) 등 과거를 되돌아보는 전시물과 더불어 GiGA LTE, 홈 IoT, 스마트 드라이빙 등 현재의 첨단 통신 전시물이 함께 마련됐습니다. 

‘늘 곁에 사진전’ 또한 높은 호응을 얻었습니다. 시대상을 느낄 수 있는 다양한 사진을 통해 통신역사와 그 속에 담겨있는 삶의 모습을 살펴볼 수 있습니다. 

오는 24일까지 올레스퀘어 야외 행사장에는 GiGA WiFi 프리존으로 운영돼 관람객들이 전시를 즐기며 Wi-Fi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습니다. 

올레스퀘어 2층에 마련된 상설 전시관 ‘갤러리 130’은 통신의 과거 130년의 역사를 되돌아볼 수 있는 공간입니다. 모스전신·수동식전화 시대, 1가구 1전화 시대, 인터넷 시대, 융합의 시대로 통신역사를 구분한 후 시대별 통신발전을 가져온 핵심기술과 사건을 다양한 전시기법으로 표현했습니다. 

‘갤러리 130’은 개관을 기념해 KT가 소장 중인 옛날 전화기, 통신장비 등 방대한 통신 사료를 실제 만날 수 있는 특별전을 준비했습니다. 또 미래 통신기술을 가상으로 구현한 영상을 통해 체험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올레스퀘어 1층은 오는 23~24일 이틀 동안 미래통신 기술을 만나는 공간으로 준비됩니다. KT는 기가 인프라, 기가 서비스 등 가까운 미래에 상용화될 통신기술을 미리 만날 수 있는 전시물을 선보일 예정입니다. 



 유∙무선 통화로 7,800조원 이상의 경제가치 창출, 64조km 이동거리 절감

통신은 현재, 국가의 경제∙사회 발전은 물론 개인의 사회∙문화적 활동에도 빼놓을 수 없는 중요한 위치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대표적인 통신서비스인 유∙무선 통화가 가져온 경제 효과만 보더라도 상상을 넘어섭니다.

KT경제경영연구소가 대한민국 통신 130년을 맞아 분석한 자료에 따르면, 1980~2013년 유∙무선 통화는 약 64조km의 이동거리를 절감해 약 7,847조원의 경제적인 가치를 창출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는 2014년 국내 명목 GDP 1,485조원의 5배가 넘는 수준입니다.

1994년 KT가 ‘코넷(KORNET)’이라는 이름으로 첫 상용화한 인터넷은 국내 벤처기업 활성화를 이끈 주역이었습니다. 1998년부터 인터넷 보급이 본격화되면서 같은 해 2,042개에 불과했던 벤처기업은 2001년 1만 1,392개로 5배 이상 급증했습니다. 

스마트 혁신도 벤처 경제의 양적 성장을 가져왔습니다. 

금융위기가 있었던 2008년 벤처기업은 1만 5,401개로 답보 상태였는데 이듬해 KT에서 도입한 아이폰으로 스마트 시대가 열리면서 창업이 활기를 띠기 시작했습니다. 이후 5년 간 국내 벤처기업 수는 2배 가까이 증가해 2014년 2만 9,910개를 기록했습니다.

통신은 아날로그 산업이 디지털 산업으로 전환해 새롭게 성장하는 계기가 됐습니다. 

IPTV만 하더라도 영화, 주문형 비디오(VOD) 구매를 통해 드라마, 음악, 게임과 같은 콘텐츠 소비가 활성화됐습니다. 음반시장의 경우 1990년대 후반 4천억원 수준에서 하강하는 추세였지만 디지털 음악 서비스의 도입으로 네트워크를 통해 언제 어디서나 음악을 감상하는 방식으로 새로운 성장동력을 얻게 됩니다. 2002년 4,206억원이었던 국내 음악산업은 디지털화된 지 10년 만인 2012년 1조 427억원으로 2.5배로 규모가 커졌습니다. 

통신은 ICT 기업이 해외에 진출하는데 결정적 역할을 했습니다. 

해외에서 라인, 카카오톡과 같은 모바일 메신저 서비스와 리니지, 크로스파이어 등 인터넷게임이 성공을 거두는 데 유∙무선 통신 인프라가 탄탄한 밑바탕이 됐습니다. K-POP과 같은 한류 콘텐츠가 손쉽게 글로벌 시장으로 확산하는 데도 통신은 결정적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KT, ‘1가구 1전화 시대’ ‘인터넷 상용화’ ‘스마트 혁신’ 선도

한국이 세계적 수준의 통신 인프라를 갖추는 데 자동식 전자교환기 TDX-1 개통과 1천만 전화회선 돌파가 결정적 계기가 됐습니다. 

KT가 1986년 세계에서 10번째이자 순수 우리 기술로 TDX-1을 상용화한 후 전화 가입자는 빠르게 증가해 1988년 1천만 가입자를 기록하며 ‘1가구 1전화 시대’를 열었습니다. 

대한민국이 ICT 선진국이라는 것은 널리 알려져 있습니다. 2014년 4분기 기준 국내 브로드밴드 평균 속도는 22.2Mbps로 글로벌 1위이며, 전 세계 평균 4.5Mbps보다 4배 이상 빠릅니다. 또 2014년 12월 기준 무선 브로드밴드 가입자 수는 5,357만명으로, 세계 4위를 기록했습니다. 한국은 강력한 네트워크 인프라를 기반으로 2014년 UN 전자정부 준비지수 1위, ITU ICT 발전지수 2위를 기록했습니다. 

대한민국 통신은 이에 만족하지 않고, 5세대 이동통신(5G)으로 대표되는 새로운 시대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에서 시범 서비스로 첫 선을 보이는 ‘5G’는 속도만 중요했던 이전 세대와 달리 방대한 용량과 끊김 없는 연결을 통해 ICT는 물론, 산업과 생활 전반에 새로운 변화를 가져올 전망입니다. 

미래창조과학부에 따르면, 5G 이동통신이 상용화되면 2020년부터 2026년까지 7년간 국내 장비와 서비스 분야에서 552조원의 생산 유발효과와 144조원의 부가가치 유발효과, 58만명의 고용창출 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황창규 회장, “130년 국민기업 KT, 전 세계 통신시장의 실질적인 리더로 5G 선도할 터”

대한민국 통신 130년 기념식에는 대한민국 통신 발전을 이끌어온 100여명의 국·내외 주역들이 참석해 자리를 함께했습니다. 

홍문종 국회 미래창조과학방송통신위원장은 “지난 130년간의 통신 역사는 오늘날 대한민국을 ICT 강국으로 우뚝 세운 핵심인프라였다”며 “130년 전 전기통신이 대한민국의 근대화를 이끌었듯이 통신역사 전시관 개관이 새로운 통신 패러다임을 만드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자”고 전했습니다.

이날 행사는 대한민국 통신 130년 기념영상 상영과 함께 자리에 참석하지 못한 글로벌 통신기업 및 기관 CEO의 축하영상도 상영됐습니다. 

세계이동통신사업자협회(GSMA) 알렉스 싱클레어(Alex Sinclair) 사무총장 대리 겸 CTO는 “1885년 최초의 통신서비스를 시작으로 전 세계 이동통신시장의 선두 자리에 오르기까지 130년간의 여정을 걸어온 대한민국 국민에게 축하의 메시지를 전한다”고 말했으며, 보다폰(Vodafone) 비토리오 콜라오(Vittorio Colao) CEO는 “대한민국의 통신산업이 국가의 경계를 넘어 전 세계적으로 영향력을 미치게 될 것을 확신한다”고 밝히기도 했습니다.

대한민국 통신 130년 기념 감사패를 증정하는 시간도 있었습니다. 

TDX 전전자식 교환기 개발에 주도적 역할을 한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CDMA 등 이동통신 기술발전에 협력했던 삼성전자, 케이블 공급을 통해 네트워크 근간을 마련해 온 티이씨엔코 등 유관 기관 및 기업체와 서애 류성룡의 종손으로 1977년부터 전화를 이용해 온 류창해 고객, KT 최고의 낙뢰전문가 김창근 차장 등 대한민국 통신을 이끌어온 주역에게 감사의 뜻을 전했습니다.

KT 황창규 회장은 “지금 대한민국 통신은 세계가 부러워하는 인프라를 바탕으로 다양한 분야에서 국제표준을 주도하고 있다"며 "이런 대한민국의 통신 130년 역사를 이끌었던 KT는 전 세계 통신시장의 실질적인 리더로서 5G를 선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 대한민국 통신 130년_kt편 



▼ 대한민국 통신 130년_energy편 ▼



● 대한민국 통신 130년 5대 역사 기록


연대

역사 기록

상세 설명

1885년

 한성전보총국 개국

 우리나라 전기 통신 사업의 본격 개시를 알리다

1984년

 1G 이동통신 최초 상용화

 이동하며 통신을 할 수 있게 만든 AMPS(Advanced Mobile Phone Service) 방식
 휴대폰 시작

1986년

 TDX 자동식 교환기 최초 개통,
 1가구 1전화 시대 촉발

 세계에서 10번째로 최첨단 통신설비인 TDX-1 자동식 교환기 자체 개발에 성공,
 1가구 1전화 시대를  여는 단초가 됨

1994년

 인터넷 KORNET 시작

 터넷 상용화 시대의 개막

2009년

 KT, 3G 스마트폰 도입

 한국 스마트 빅뱅의 시작점, 아이폰 도입




  스마트블로그 이용 Tip! 해당 콘텐츠는 발행일 기준으로 작성되었으며, 발행일 이후 내용이 변경될 수 있으니 발행일이 많이 지난 콘텐츠의 경우 검색을 통해 최신 글로 확인해주세요. 또한, 상품 및 서비스에 대한 문의는 24시간 상담이 가능한 올레 CS 트위터(@olleh_cs)로 멘션 남겨주시거나 114 고객센터 및 문자고객센터 또는 올레닷컴 고객센터 페이지로 문의해 주시면 신속히 도와드리겠습니다. [▶ 올레닷컴 고객센터 바로가기]



  • KT 멤버십
  • 디바이스
  • 추천 VOD
  • 5G Today
상단으로 이전 페이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