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KT  스마트 블로그

검색페이지
  • 카카오톡 공유


KT "벚꽃축제에서 통신서비스 걱정 마세요"




▶ KT, 전국 봄맞이 행사지역 70여 곳 대상 24시간 집중 감시 및 긴급복구 체계 유지

▶ 150만명 이상이 ‘영등포 여의도 봄꽃축제’ 방문, 데이터 사용량은 평균 300% 증가




KT(회장 황창규, www.kt.com)는 본격적인 봄맞이 행사가 열리는

4월에 이용자들에게 안정적인 통신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네트워크 특별 대책을 마련하고 집중 감시 체계

돌입했다고 3일 밝혔습니다.


KT는 1일부터 10일까지 열리는 ‘진해 군항제’와 

7일부터 12일까지 열리는 ‘영등포 여의도 봄꽃축제’

전국 주요 행사지역 70여 곳을 ‘집중 감시 지역’으로 지정하고,

이 지역에 구축된 LTE 기지국 1,300 여식, 3G 기지국 230 여식을

24시간 모니터링하고 비상 상황 발생에 대비한 긴급 복구 체계를 유지하는데요. 


또한 KT는 축제가 열리는 기간 동안 축제를 찾는 인파가

몰릴 것을 대비해 이동 기지국 12식을 추가로 배치했으며,

기지국 데이터 처리 용량 조정 및 데이터 전달 경로 분산 작업 등

통신 서비스 사용량 폭증에 대비한 모든 준비를 완료했습니다.


KT 트래픽 분석 결과(2015, 16, 17년 데이터 사용량)에 따르면

약 150만명 이상이 영등포 여의도 봄꽃축제 기간에

여의도 한강공원 일대에 방문할 것으로 예상되며,

이 지역의 LTE 데이터 사용량은 평시 대비 평균 300% 이상

증가할 것으로 예측되는데요.


KT 네트워크운용본부장 지정용 상무는 "봄맞이 행사가 열리는

4월에 많은 사람들이 야외 활동을 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KT는 이용자들이 불편함 없이 축제를 즐길 수 있도록,

철저한 네트워크 품질 관리와 실시간 감시체계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스마트블로그 이용  Tip!  해당 콘텐츠는 발행일 기준으로 작성되었으며, 발행일 이후 내용이 변경될 수 있으니 발행일이 많이 지난 콘텐츠의 경우 검색을 통해  최신 글로 확인해주세요. 또한, 상품 및 서비스에 대한 문의는 24시간 상담이 가능한 KT CS 트위터(@kt_cs)로 멘션 남겨주시거나 114 고객센터 및 문자고객센터 또는 kt.com 고객센터 페이지로 문의해 주시면 신속히 도와드리겠습니다. [▶ kt.com 고객센터 바로가기]


  • KT 멤버십
  • 디바이스
  • 추천 VOD
  • 5G Today
상단으로 이전 페이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