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KT  스마트 블로그

검색페이지
  • 카카오톡 공유


“지니야 내 차 시동 켜줘”··· KT, AI 기반 홈투카 서비스 출시




▶ 집에서도 음성 명령으로 원격 온도 설정, 문 잠금 등 기본적인 차량 기능 제어 

▶ 스포티지 더 볼드, 투싼 페이스리프트 이용 가능, 업그레이드 통해 차종 확대 

▶ “ICT 기술과 서비스 역량으로 커넥티드 카 분야 서비스 지속 확대할 방침” 

 




KT(대표 황창규, www.kt.com)가 

집안에서 편리하게 음성으로 차량을 제어할 수 있는 

‘홈투카(Home to Car)’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24일 밝혔습니다. 


홈투카는 KT 기가지니의 음성인식 기능과 인공지능(AI) 기술이 

현대∙기아차의 커넥티드 카 기술과 접목된 서비스인데요. 

간단한 음성 명령으로 원격 온도 설정, 문 잠금, 

비상등·경적 켜기, 전기차 충전(전기차 모델 대상) 등 

기본적인 차량 기능을 제어할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홈투카 이용자가 댁내에 설치된 기가지니 단말에

“지니야 내 차 온도를 20도로 맞춰줘”라고 말하면 

차량이 스스로 시동을 걸고 내부 온도를 조정해 

운전자가 원하는 상태로 주행을 대기하는 방식입니다. 


홈투카 서비스는 현대자동차 커넥티드 카 서비스 ‘블루링크’ 

혹은 기아자동차 커넥티드 카 서비스 ‘유보(UVO)’ 가입자면 

‘KT 기가지니’ 앱과 ‘KT GiGA IoT 홈 매니저’ 앱을 설치하고 

최초 1회 연동 과정을 거친 뒤 이용 가능합니다.


KT는 기존의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을 통해서만 

이용 가능했던 차량용 원격제어 서비스가 

집안에서 음성만으로 이용할 수 있게 된 만큼 

홈투카 서비스로 고객 편의성이 

한층 개선됐다고 설명했습니다. 


홈투카 서비스는 7월 출시된 기아자동차의 ‘스포티지 더 볼드’와 

8월 출시 예정인 현대자동차의 ‘투싼 페이스리프트’에서 이용 가능하며, 

향후 진행되는 현대자동차, 기아자동차의 정기 업그레이드를 통해 

타 차종에도 확대 적용될 계획입니다. 


KT GiGA IoT 사업단 김준근 단장은 

“KT는 이번 현대∙기아자동차와의 협업을 바탕으로 

음성인식 인공지능 기술 기반의 새로운 고객 서비스를 제공하게 됐다”며, 

“KT가 보유한 인공지능, 사물인터넷과 같은 ICT 기술서비스 역량으로 

커넥티드 카 분야의 새로운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방침”이라고 전했습니다. 


한편 KT와 현대자동차는 전국 현대자동차 29개 시승센터와 

‘현대 모터 스튜디오 고양’, ‘현대 모터 스튜디오 서울’에서 

홈투카 서비스를 체험할 수 있는 이벤트를 

오는 8월부터 진행할 계획입니다.




▶ 기가지니2 자세히 알아보기 (PC) ◀

▶ 기가지니2 자세히 알아보기 (모바일) ◀




  스마트블로그 이용  Tip!  해당 콘텐츠는 발행일 기준으로 작성되었으며, 발행일 이후 내용이 변경될 수 있으니 발행일이 많이 지난 콘텐츠의 경우 검색을 통해  최신 글로 확인해주세요. 또한, 상품 및 서비스에 대한 문의는 24시간 상담이 가능한 KT CS 트위터(@kt_cs)로 멘션 남겨주시거나 114 고객센터 및 문자고객센터 또는 kt.com 고객센터 페이지로 문의해 주시면 신속히 도와드리겠습니다. [▶ kt.com 고객센터 바로가기]



  • KT 멤버십
  • 디바이스
  • 추천 VOD
  • 5G Today
상단으로 이전 페이지로